드라마,영화,희곡대사 보기

HOME > 자료실 > 드라마,영화,희곡대사 > 보기

등록자박소현

등록일2018-09-09

조회수476

제목

그것만이 내 세상 여자 독백

[한가율]

그날따라 운전이 하고 싶었어요
그런 날 있잖아요. 이도 저도 안되고 기분은 더럽고 그냥 막 달리다가 죽어도 좋고.
사고 난 뒤로 3년 만인가 비도 오는데 처음으로 그렇게 운전이 하고 싶었어요.
어디로 가는 지도 몰랐어요. 그냥 막 달렸어요. 무슨 폭주족처럼요.
어쩌면 델마와 루이서.. 그 영활 생각했던 것 같아요. 날개 달린 듯이 하늘로 푹 날아가던 거.
근데 현실은 그게 안되더라구요. 차가 난 게 아니라 그쪽이 날았어요.
이렇게. 정말 이렇게. (티스푼을 쥐어 든다)
(티스푼을 책상 위로 떨어뜨린다.)
난 그쪽이 죽었다고 생각했어요 나 대신.
난 술 취한 운전자가 1차 사고를 내고 그냥 지나갔으면 좋았을텐데.
뺑소니 친다고 한번 더 밟고 지나갔어요. 그래서 다리가 이렇게 잘린거죠.
200. 이거면 된 건가요?
 

0

0

첨부파일 다운로드: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  • 미투데이 공유
  • 요즘 공유
  • 인쇄하기
 

에스지(SG)연기아카데미 학원 / 주소 : 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 18길 70(구 역삼동 619-11)

TEL : 02-564-5998~9 사업자등록번호 : 220-08-59547 / 학원운영증 : 제9450호 / 대표 : 이승희 

개인정보관리 책임자 : 정영철

COPYRIGHT (C) 2012 ACADEMY.ALL RESERVED reserved.